사계절용· 겨울용· 여름용 등 6개 상품 풀라인업
이달부터 총 20개 규격 출시…여러 기술 적용해

[사진=한국타이어]
[사진=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가 전기차전용 타이어브랜드를 출범한다.

한국타이어는 20일 새로운 타이어 브랜드 ‘아이온(iON)’을 국내 출시했다. 아이온은 세단과 SUV 모델에 장착되는 전기차 전용 타이어로, 사계절용· 겨울용· 여름용 등 6개 상품의 풀라인업 구성을 지니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이달부터 국내 시장에 아이온 에보 AS· 아이온 에보 AS SUV· 아이온 윈터· 아이온 윈터 SUV 등 4개 상품을 총 20개 규격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한국타이어는 에보 AS와 에보 AS SUV는 사계절용 전기차 타이어로 표면에 미세한 홈을 적용한 ‘3D 그립 컨트롤 사이프 기술’이 도입돼 타이어와 노면에 밀착성을 높였다고 소개했다.

또 윈터와 윈터 SUV는 겨울용 전기차 타이어로 전기차에 최적화된 전용 컴파운드를 적용해 회전저항을 줄이고 주행거리를 늘렸다고 덧붙였다. 이 외에도 해당 타이어 제품 모두에 소음 저감 기술인 ‘사운드 옵저버 테크놀로지’가 적용됐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전기차는 저소음, 고하중 지지, 낮은 회전저항 등의 특성으로 인해 전기차 전용 타이어를 장착해야 한다”면서 “아이온은 특정 성능이 향상되면 다른 성능이 떨어지는 ‘트레이드 오프’를 극복해 균형 잡힌 성능을 제공한다”고 평가했다.

소비자경제신문 권찬욱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